2020.06.06(토)

  • 맑음동두천 29.4℃
  • 맑음강릉 23.1℃
  • 맑음서울 29.4℃
  • 구름조금대전 30.6℃
  • 맑음대구 24.8℃
  • 구름많음울산 22.5℃
  • 구름많음광주 29.7℃
  • 연무부산 26.6℃
  • 구름조금고창 27.5℃
  • 박무제주 21.4℃
  • 맑음강화 27.9℃
  • 맑음보은 26.9℃
  • 구름많음금산 30.1℃
  • 구름조금강진군 25.7℃
  • 구름많음경주시 24.0℃
  • 구름많음거제 25.6℃
기상청 제공

수원시, 지동 재개발구역 대상 정비구역 해제 주민의견조사 실시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수원시가 지동(115-11) 재개발구역의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에 대한 정비구역 해제 신청(10%)이 제출돼 주민 의견 조사(정비구역 해제 찬·반 여부)를 실시한다고 31일 밝혔다.


지동 재개발구역은 지난 2012년 사업시행인가 후, 조합원들 간의 분쟁과 갈등으로 현재까지 조합이 정상적으로 운영되지 않아 사업이 장기간 지연되고 있다. 이로 인한 구역의 슬럼화, 재산권 행사의 어려움 등으로 주민들의 피해가 증가하고 있다.


31일 시에 따르면 지난 1월, 조사 요건인 10%에 해당하는 65명이 지동 정비구역지정 해제 신청한 바 있어 관련 규정에 따라 주민의견수렴을 실시한 후 그 결과를 바탕으로 시는 정비구역해제 여부 결정하게 된다.


조사기간은 오는 6월 30일 까지 정해졌으며, 이와 관련해 의견이 있는 자는 의견서를 작성한 후 우편 또는 방문 신청(시 도시정비과)을 통해 제출 가능하다. 이번 조사결과는 7월 중 공고된다.


자세한 내용은 수원시 홈페이지(https://www.suwon.go.kr/) ‘수원소식→공고/고시/입법예고’에 게시된 ‘115-11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정비구역 해제신청에 따른 토지 등 소유자 의견조사 실시 공고’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한편,  이같은 주민의견조사는 해당지역 토지 등 소유자 100분의 10 이상이 정비구역의 해제를 신청하는 경우, 시행하고 있으며 수원시는 구역 내 토지 등 소유자에게 3차례 의견조사를 한 후, 50% 이상 회수시 다수의견에 따라 해제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