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월)

  • -동두천 20.0℃
  • -강릉 18.5℃
  • 서울 19.1℃
  • 대전 18.1℃
  • 대구 18.5℃
  • 울산 18.7℃
  • 광주 20.9℃
  • 부산 19.0℃
  • -고창 21.6℃
  • 제주 28.0℃
  • -강화 18.9℃
  • -보은 17.8℃
  • -금산 17.9℃
  • -강진군 24.3℃
  • -경주시 18.6℃
  • -거제 19.6℃
기상청 제공

수원시·경기도, 외국인 주민에게 재난기본소득 10만원 지급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경기 수원시와 경기도가 외국인 주민에게 재난기본소득 10만원(총 20만원)을 지원한다고 29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지난 4일 24시 이전 경기도 내에 체류지 등록이 돼 있고, 신청일 현재 수원시에 체류지 등록이 돼 있는 결혼이민자(F6)와 영주권자(F5)다. 대상 인원은 1만1454명이다.

내달 1일부터 7월 31일까지 체류지 동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신청해야 한다. 수원시·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을 합쳐 1인당 20만원씩 선불카드로 지급한다. 연 매출 10억원 이하인 수원시 내 경기지역화폐 가맹점에서 8월 31일까지 사용할 수 있다.

본인 신청이 원칙이지만 미성년자, 부득이한 사정으로 본인이 신청할 수 없는 사람은 대리인이 신청할 수 있다. 대리인은 본인과 위임자 신분증, 본인과 위임자가 가족 관계라는 사실을 증명하는 서류를 지참해야 한다.

신청 첫째 주(내달 1~5일)에는 ‘마스크 구매 5부제’와 같은 방식으로 ‘신청 5부제’를 시행한다. 태어난 해 끝자리가 1·6인 사람은 월요일, 2·7은 화요일, 3·8은 수요일, 4·9는 목요일, 5·0은 금요일에 신청해야 한다.

내달 1~5일에는 동행정복지센터에서 오전 9부터 오후 8시까지, 8일~7월 31일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신청할 수 있다. 주말에는 신청할 수 없다.

한국어로 소통하기 어려운 외국인 주민은 외국인지원·민간위탁시설에서 통·번역이 가능한 자원봉사자를 연계해 방문 신청을 도와준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