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4(토)

  • 구름조금동두천 5.5℃
  • 맑음강릉 11.3℃
  • 박무서울 7.4℃
  • 연무대전 7.1℃
  • 맑음대구 7.4℃
  • 맑음울산 9.7℃
  • 맑음광주 6.0℃
  • 맑음부산 11.3℃
  • 맑음고창 1.8℃
  • 맑음제주 10.0℃
  • 맑음강화 7.7℃
  • 맑음보은 0.3℃
  • 맑음금산 1.2℃
  • 맑음강진군 3.1℃
  • 맑음경주시 5.3℃
  • 맑음거제 7.3℃
기상청 제공

화성시, 전시민에 재난기본소득 1인당 20만원씩 지급..."전국 최고액"

경기도 지원금 10만원 합하면 1인당 30만원
4인 가족 기준 120만원으로 전국 최고액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코로나19 사태로 매출이 감소한 소상공인 등에게 재난생계수당을 지급하고 있는 화성시가 이번에는 모든 시민에게 재난기본소득을 20만원씩 지급한다고 27일 밝혔다. 

서철모 시장은 27일 온라인 브리핑을 열고 “긴급 수혈을 통해 파산 직전의 자영업자에게 당분간 버틸 수 있는 힘을 만들었다면 이제는 소비 진작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재난기본소득을 병행해 지역경제 활성화의 불을 지필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화성 시민은 소득과 연령에 상관없이 경기도가 지급하는 재난기본소득 10만원을 더해 모두 3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4인 가족일 경우 총 120만원을 지급받게 된다. 

지급 대상자는 시의회 의결로 2차 추경예산안이 확정되는 날을 기준으로 화성시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자다.

2월말 기준 화성시에 주민등록을 둔 시민은 82만2000여명으로, 시는 대상자를 83만명으로 추계했다. 재난생계수당을 받는 소상공인도 추가로 재난기본소득을 받을 수 있다.  

필요 재원 총 1660억 원은 재난관리기금 450억 원, 재원절감을 통한 조정 재원 440억 원, 통합관리기금 770억 원으로 확보했다.

지급은 한시적으로 사용해야 하는 지역화폐로 제공되며, 지급 시기 등 구체적인 사항은 시의회와 협의·결정해 별도 공지할 계획이다.

서 시장은 “당면한 피해지원 뿐 아니라 지역경제의 미래까지 염두에 둔 긴 안목으로 더 세밀히 살피겠다”며 “화성시의회 모든 시의원님들께 감사드리며, 시민 여러분께서도 믿음과 용기를 가지고 힘을 모아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1457억 원 규모의 1차 추경을 편성해 코로나19로 인해 매출 감소 피해를 본 소상공인과 소득상실 위기가구를 대상으로 재난생계수당을 지급하고 있다. 

이번 발표한 재난기본소득을 포함하면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총 3117억 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