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6(월)

  • 구름조금동두천 17.5℃
  • 구름많음강릉 23.3℃
  • 맑음서울 19.6℃
  • 맑음대전 19.3℃
  • 맑음대구 23.4℃
  • 구름조금울산 19.4℃
  • 맑음광주 19.6℃
  • 구름조금부산 17.8℃
  • 맑음고창 19.2℃
  • 구름조금제주 18.5℃
  • 맑음강화 15.1℃
  • 맑음보은 19.5℃
  • 맑음금산 18.5℃
  • 맑음강진군 18.8℃
  • 맑음경주시 21.3℃
  • 구름조금거제 17.2℃
기상청 제공

정치/행정

배국환 성남시장 후보, ‘따뜻한 캠프’ 선거사무소 개소…본격 선거운동 ‘돌입’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배국환 더불어민주당 성남시장 후보가 14일 오후 2시 선거사무소‘따뜻한 캠프’의 개소식을 개최하고, 지방선거 승리를 다짐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지방선거 예비후보자와 성남시민과 당원을 포함해 주최측 추산 약 1000여명의 내․외빈이 대거 참석해 인산인해를 이뤘다. 

성남시 4개 지역위원장인 김태년, 김병욱, 윤영찬 국회의원과 이번 분당갑 국회의원 재보궐에 나선 김병관 선거대책위원회 공동선대위원장, 부위원장단, 성남시의회 의장인 윤창근 총괄본부장 및 본부장단 등도 자리에 함께했다.

개소식에서는 성남시장 예비후보로 나섰던 7명의 예비후보들이‘성남시 원팀선언’을 통해 지방선거 필승 결의를 다져 눈길을 끌었다.

배국환 후보의 공직시절 대선배인 박승 전 한국은행 총재와 허성관 전 행정안전부 장관은 개소식에 참석해 현장 축사로 배국환 후보의 승리를 기원하며 성남시민의 지지를 호소했다. 

박승 전 한국은행 총재는 “제가 경제수석이 되어 제일 먼저 한 일이 분당, 일산 등 1기 신도시 개발 계획을 세우는 일이었다. 비닐하우스가 무질서하게 널려있는 분당이 오늘날 살기 좋은 대도시가 된 것을 보면 감개무량하다”며 “그러나 30여년이 지나 재개발·재건축 등 해야할 일이 많고, 성남시의 양극화와 빈부격차 문제 해결도 시급하다. 성남시의 업그레이드를 위해 새로 선출될 성남시장이 해야 할 일이 많은데 배국환 후보가 적임자”라고 강조했다.

이어 “배국환처럼 관계, 학계, 업계를 두루 섭렵한 참된 인재를 민주당이 후보로 발굴한 것이 놀랍다. 성남 시민들께서 현명히 판단해 깨끗하고, 능력 있는 인재를 뽑아 성남을 업그레이드하는 기회를 만드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허성관 전 행정안전부 장관은 “배국환 후보는 평범한 아이디어를 제도로 발전시키는 등 일을 잘할 뿐 아니라, 타 부처 공무원들도 좋아하고 따를 만큼 따뜻한 사람”이라며 “시장은 일 잘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시민과 소통하고 설득하고 일체감을 이루는 사람이 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시장 후보로서 이만한 사람이 없다”고 배 후보의 실력과 성품을 강조했다.

조신 전 예비후보는 “배국환 후보는 실력과 전문성, 경륜에 있어 여타 후보와 비교할 수 없다”며 “이 자리에 계신 지지자와 당원을 포함해 성남의 모든 분들이 바람을 일으켜 배국환 후보를 힘껏 도와달라. 저도 앞장서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 배우자인 정우영 여사도 참석했으며 경기도당 위원장을 맡고 있는 박정 국회의원, 김영진 국회의원, 이한주 전 경기연구원장도 개소식에 참석해 승리를 기원했다.

박지현 공동선거대책위원장, 이재명 상임선거대책위원장, 박홍근 원내대표,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는 영상축사를 통해 배국환 후보의 개소식을 축하했다. 

이재명 상임선대위원장은 영상축사를 통해 “배국환 후보는 공직생활 34년, 성남시민 18년의 경륜과 지역사랑을 갖춘 후보”라며 “성남시 미래 50년을 위해 반드시 배국환 후보를 지지해달라”고 부탁했다. 

배국환 후보는 인사말을 통해 “바쁜 토요일 오후 시간을 내어 참석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요즘 성남 곳곳을 다녀보니 정말 어렵고, 힘든 분을 많이 만나게 된다. 저의 공약과 공약을 말씀드리며 해주시는 말씀 잘 새겨듣고 있다. 제게 해주신 말씀 하나하나 소중하게 여겨 든든한 성남시장이 되겠다”고 밝혔다.

이어 “성남은 내년 시 수립 50년을 맞이하는데 시기적으로 발전과 퇴보의 중요한 갈림길에 서있다. 작은 대한민국과 같은 성남의 행정과 발전은 국정을 경험하고, 경제를 잘 아는 전문가가 제대로 이끌 수 있다”며 “성남시장으로 일할 기회를 주시면 경제전문가, CEO의 경험과 추진력으로 ‘첨단 미래도시 성남’, 전 분야의 발전을 통해 ‘시민의 행복이 두 배가 되는 성남’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배 후보는 기획재정부 2차관 출신으로 국가 재정을 설계하고,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와 국가 장기과제 ‘비전 2030’을 함께 만든 ‘경제전문가’로 손꼽힌다. 행정부 재직 이후에는 인천광역시 경제부시장으로 재임하며 만성적인 인천시 재정문제를 풀고, 현대아산 사장으로 대북제재를 극복하며 남북교류의 물꼬를 트는 등 여러 분야를 두루 섭렵하며 경영 능력을 인정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