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0(토)

  • 구름많음동두천 27.2℃
  • 구름많음강릉 31.5℃
  • 서울 26.5℃
  • 천둥번개대전 24.0℃
  • 구름조금대구 27.5℃
  • 구름많음울산 29.3℃
  • 광주 23.9℃
  • 구름많음부산 27.4℃
  • 흐림고창 25.2℃
  • 구름많음제주 31.9℃
  • 흐림강화 25.2℃
  • 흐림보은 24.5℃
  • 흐림금산 23.8℃
  • 흐림강진군 26.9℃
  • 구름많음경주시 30.3℃
  • 구름많음거제 26.8℃
기상청 제공

정치/행정

이민근 시장, 안산시 방문한 박성재 법무부장관과 이민정책 현안 논의

박성재 장관, 11일 오전 이민자 사회 통합 교육 현장 글로벌다문화센터 방문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안산시는 이민근 시장이 이민자 사회 통합 교육 현장 점검을 위해 11일 오전 ‘안산시글로벌다문화센터(단원구 초지동 소재)’에 방문한 박성재 법무부장관과 이민정책에 대한 현안 논의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박 장관의 이번 방문은 안산의 이민자 대상 사회 통합 교육 프로그램 등 이민자 교육 현황에 대해 파악하고 이민자들의 안정적인 정착을 돕는 안산글로벌다문화센터의 시설 및 우수 서비스 제공 현장을 견학하기 위해 마련됐다.

 

현장에는 박 장관을 비롯해 이재유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장, 구본준 안산출입국외국인사무소장 등이 동행했다. 박 장관은 이 시장과 함께 기관 소개 및 추진 사업에 대한 업무 브리핑을 보고받은 뒤 이민정책 개선을 주제로 현장의 의견을 청취하는 간담회를 진행했다.

 

이어 이민자들과 함께 요리 교실에 참여 함께 김밥을 말고 시식하는 시간을 가진 데 이어 ▲사회 통합 프로그램 및 한국어 예비학교 수강생 격려 ▲다문화 가족 교류·소통 공간 방문 ▲결혼·이주민 자조 모임 문화 예술 체험 활동 관람 등 시설 라운딩을 진행했다.

 

간담회에선 사회통합 프로그램 강사 및 수강생, 결혼이민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사회 통합 교육 현황에 대해 공유하고, 현장 종사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또 사회통합 프로그램 운영에 대한 애로사항 등 현장 의견을 청취하는 시간도 가졌다.

 

박성재 법무부장관은 “익숙하지 않아 느끼는 어려움은 누구나 겪는 일”이라며 “이민자분들이 한국 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시는 현장 종사자분들의 노고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박 장관은 “이번 간담회에서 청취한 의견들이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민근 안산시장은 “이민청 유치를 추진하는 안산시가 이민자들의 한국 사회 적응을 돕는 기관과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상호문화 정책이 대한민국의 표본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 시장은 그러면서 “이민자 통합 정책의 방점은 ‘공존’이다. 앞으로도 사회 통합 교육 프로그램을 개선하기 위한 사안에 대해 관계부처와 지속적인 협력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안산글로벌다문화센터는 이주배경을 가진 가정이 증가함에 따라 이들이 잘 정착하고 꿈을 이뤄가기 위한 한국어 교육지원뿐만 아니라 자녀 학습·심리·진로 지원, 다문화 인식 개선 및 상호 문화이해 증진 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