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08(화)

  • 구름많음동두천 25.9℃
  • 구름많음강릉 25.1℃
  • 구름많음서울 26.8℃
  • 구름많음대전 28.2℃
  • 구름조금대구 30.1℃
  • 구름조금울산 28.0℃
  • 구름조금광주 28.6℃
  • 맑음부산 25.2℃
  • 구름조금고창 28.6℃
  • 구름조금제주 26.8℃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많음보은 26.1℃
  • 구름많음금산 28.3℃
  • 맑음강진군 28.2℃
  • 구름조금경주시 30.3℃
  • 맑음거제 26.9℃
기상청 제공

문화

수원문화재단, 용인시 문화도시 벤치마킹단 맞이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수원문화재단(대표이사 길영배)은 6일 수원시 예비문화도시 사업의 벤치마킹을 위해 방문한 용인시의원 및 용인시청 직원 등 8여 명을 맞이했다.


이날 재단은 용인시 벤치마킹단과 예비문화도시 지정 과정을 비롯해 예산확보, 문화도시센터조직의 역할과 비전 등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었다.


수원문화재단은 2018년부터 문화도시 조성을 위한 마중물 사업으로 문화특화지역 조성사업을 꾸준히 추진해 왔다. 이렇게 축적된 경험과 오랜 기간 쌓아온 예술가와 문화기획자, 다양한 협업기관들과 시민들의 자발적 활동을 자산으로 삼아 제3차 법정문화도시 지정을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다.


수원문화재단 관계자는 “경기도권 문화도시를 선도하고 있는 수원시가 6월 말 경 경기도 내 문화도시를 준비 중인 지자체를 대상으로 실천 사례들과 문제들을 공유하는 포럼을 진행할 예정이다”며 “법정문화도시 지정을 향한 경쟁이 과열되고 있는 상황이지만 서로를 살피고 따뜻하게 환대하는 장을 다양하게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시는 올해 제4차 예비문화도시 지정 신청을 준비 중으로 원활한 사업 준비를 위해 수원시 예비문화도시 사업을 모범사례로 삼아 벤치마킹을 계획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