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1(화)

  • 흐림동두천 23.6℃
  • 흐림강릉 24.2℃
  • 서울 24.6℃
  • 흐림대전 25.7℃
  • 구름많음대구 24.6℃
  • 울산 25.9℃
  • 구름조금광주 25.6℃
  • 부산 26.3℃
  • 구름조금고창 26.0℃
  • 구름조금제주 29.2℃
  • 흐림강화 23.6℃
  • 흐림보은 24.3℃
  • 구름조금금산 24.4℃
  • 구름조금강진군 27.0℃
  • 흐림경주시 26.2℃
  • 구름많음거제 26.5℃
기상청 제공

사회

경기도, ‘2019년 지자체 환경관리실태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환경부 주관 평가서 ‘최우수광역자치단체 선정’…대통령 표창 영예
단속 사업장 수 가장 많음에도 적발률, 위반율 모든 지표에서 우수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경기도가 환경부 주관으로 실시된 ‘2019년 배출업소 환경관리실태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대통령표창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경기도 광역환경관리사업소를 중심으로 도내 31개 시군 곳곳에 대한 지속적인 단속을 실시하고, 관리가 미흡한 시군의 개선책을 마련하는 등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인 결과로 풀이된다.

이번 실태평가는 3개 분야 9개 지표를 중심으로 배출업소를 관리하고 있는 전국 17개 광역자치단체 및 228개 시‧군‧구에 대한 평가를 진행하는 방식으로 실시됐다.

3개 분야는 △배출업소 환경관리 △위임업무관리‧감독 △배출업소 협업관리 등으로 지도 점검율과 위반율, 검사율, 교육‧훈련 및 홍보실적, 환경감시네트워크 등 관리실태 전반에 관한 평가가 진행됐다.

평가 결과, 도는 전국 평가대상 사업장 4만7000여개소의 30%가 넘는 1만4800여개소의 사업장이 위치하고 있음에도 높은 검사율과 적발률을 기록하는 등 모든 지표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최고상을 수상하게 됐다.

이어 대전광역시가 국무총리상을 수상했으며 김포와 서울 강남, 서울 송파 등 3곳이 환경부 표창을 받았다.

이에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지난 6일 경기도청에서 열린 ‘소통‧공감의 날’ 행사에서 광역환경관리사업소 직원들에게 상을 전달하며, 노고를 치하했다.

앞으로도 도는 배출업소 지도·점검분야 우수사례를 각 시·군에 공유하는 한편 배출시설 관리가 미흡한 시·군에 대해서는 개선점을 마련하고, 합동점검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단속해야 할 사업장이 많음에도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될 수 있었던 것은 관계공무원들 모두가 단합해 열심히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경기도의 환경은 내손에 달려있다는 사명감을 갖고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